매일투데이
스포츠
손흥민, 도움 추가···개인 최다 공격포인트 '18골 11도움'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0  10:41: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손흥민과 폴 듀멧이 공을 다투고 있다.
손흥민이 도움으로 공격 포인트 침묵을 깨뜨렸다. 소속팀 토트넘 핫스퍼는 내년 시즌 유렵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확정했다.

손흥민은 1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왼쪽 측면에서 활발한 움직임을 펼치던 손흥민은 후반 5분 도움을 올렸다. 해리 케인의 패스를 받아 수비수를 유인했다. 다시 내준 공을 케인이 오른발 감아차기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시즌 11번째 도움이다.

앞서 18골을 넣은 손흥민은 개인 최다인 29개의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다.

토트넘은 케인의 골을 끝까지 지켜 뉴캐슬을 1-0으로 이겼다. 승점 74(22승8무7패)로 3위를 사수하며 레스터 시티와의 최종전 결과에 관계없이 내년 시즌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거머쥐었다.

첼시는 허더스필드 타운과 1-1로 비겼다. 승점 70(21승7무9패)에 그친 첼시는 4위 리버풀(승점 72·20승12무5패)에 2점 뒤진 5위에 머물렀다.

두 팀 모두 한 경기 만을 남겨두고 있다. 첼시가 최종전을 이기고 리버풀이 패해야만 두 팀의 순위가 바뀐다. EPL에서는 리그 4위까지 챔피언스리그에 나설 수 있다.

허더스필드의 무승부로 기성용이 속한 스완지시티는 사실상 강등이 확정됐다. 18위 스완지시티(승점 33·8승9무20패)는 마지막 경기에서 17위 사우샘프턴(승점 36·7승15무15패)을 제쳐야만 EPL에 남을 수 있다. 하지만 승점 3이 차이날 뿐 아니라 골득실마저 9골이나 뒤져 강등을 피하긴 어려울 전망이다.

허더스필드는 승점 37(9승10무18패)로 16위가 돼 벼랑 끝에서 탈출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최근인기기사
1
괴산군, 22일~26일 거소투표 신고기간 운영
2
증평군보건소,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평가 종합부문 최우수 기관 선정
3
2018 괴산군 취업박람회 개최
4
음성품바축제 행사장 주변 품바 캐릭터로 새단장
5
음성 대소엔젤라이온스클럽, 쓱싹쓱싹 봉사활동
6
3선 도전 이시종 충북지사 후보, "충북 경제기적 완성할 것"
7
출산후 숨진아이 소화전 방치 20대 여성 집유 2년
8
주택가 5곳에 불 지른 베트남 유학생 징역 1년
9
남북정상회담 화제의 김준권 작품 '산운' 진천에서 다시 만난다.
10
진천군, 수돗물품질보고서 발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중앙동 9길 14 대양 B/D 201호  |  대표전화 : 043-533-7405 |  팩스 : 043-537-5672
발행인 : 박병모  |  편집인 : 이인호  |  등록번호: 충북아00092  |  등록연월일 : 2012.12.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모
Copyright © 2013 매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il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