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투데이
스포츠
[축구] "손흥민, 왜 이적설 없는지 모르겠다" 전 토트넘 감독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5  11:44: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28)이 프리시즌 첫 경기서 멀티골을 터트리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팀 셔우드 전 토트넘 홋스퍼 감독이 손흥민(28)이 과소평가 받고 있다면서 올여름 이적시장에서 언급되지 않는 것이 놀랍다고 밝혔다.

셔우드 감독은 14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HITC를 통해 "손흥민은 과소평가된 선수다. 모든 팀이 그를 좋아하지만, 아무도 그의 영입엔 관심이 없다. 왜 그런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독일 함부르크 유스에서 성장한 손흥민은 지난 2015년 레버쿠젠을 떠나 토트넘 유니폼을 입었다.

입단 초기 적응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2016~2017시즌부터 4시즌 연속 정규리그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하며 토트넘의 간판 공격수로 자리 잡았다.

2019~2020시즌엔 정규리그 한 시즌 개인 최다 공격포인트(11골10도움,·1개)과 공식전 최다 공격포인트(18골12도움·30개)로 커리어 하이를 찍었다.

EPL뿐만 아니라 2018~2019시즌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맨체스터 시티 등을 상대로 골 폭풍을 몰아치며 토트넘의 사상 첫 결승 진출을 이끌기도 했다.

그런데도, 손흥민은 올여름 타 구단으로 관심으로부터 멀어져 있다.

한때 스페인 명문 레알 마드리드와 독일 강호 바이에른 뮌헨 등과 연결됐지만, 구체적인 제안이 아닌 '루머'에 그쳤다.

셔우드 전 감독은 "토트넘 케인은 많은 팀의 영입 리스트에 올라 있지만, 손흥민은 아니다"라면서 "손흥민은 리버풀에서 뛸 실력을 갖춘 선수다"라며 높이 평가했다.

현역 시절 토트넘에서 활약했던 셔우드 전 감독은 2013년 12월부터 6개월가량 토트넘 지휘봉을 잡은 바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축구]손흥민 재계약 임박?…토트넘 한국어 SNS 개설에 팬들 기대
2
[골프] '파워랭킹 3위' 임성재,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우승 도전
3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 '왕따 주행 논란' 노선영에 2억 손해배상 소송 작게
4
박시연, 음주운전 직접 사과 "안일한 생각 깊이 반성"
5
이휘재, '아내의 맛' 방송에서 층간소음 논란 사과
6
박근혜, 구치소 코로나 확진자 밀접접촉…진단검사
7
박주민 "서울시장 보궐선거 불출마…더 길고 담대하게"
8
진천군, 최우수기관 선정 대통령 표창
9
증평군립도서관, 부분 개관에 들어가
10
증평공고, 코로나 시대의 학교 이야기 담은 책 펴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중앙동 9길 14 대양 B/D 201호  |  대표전화 : 043-533-7405 |  팩스 : 043-537-5672
발행인 : 박병모  |  편집인 : 이인호  |  등록번호: 충북아00092  |  등록연월일 : 2012.12.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모
Copyright © 2013 매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il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