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투데이
문학 라운지
[진천군문인협회] 이난숙 작가의…선택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4  17:56:4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햇살이 유난히 따사롭다.

차창 밖으로 스치는 바람따라 나무의 향기가 느껴진다.

습자지에 물감이 번지듯 저수지에 산그늘이 드리워져 평온한 오후다. 길을 가다가 눈에 들어오는 풍경을 기웃대며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소리에 접혔던 마음 한 자락이 펼쳐지며 콧노래를 흥얼거리기도 한다. 이젠 이 길이 낯설지가 않고 정겹게 느껴진다.

아직은 시작한 지 얼마 안 돼 서투를 때도 있지만 그 또한 거쳐야 할 과정이 아닌가하고 편하게 생각한다.

굽어진 등처럼 휘어진 길을 가다보면 길가에 흐드러지게 핀 코스모스가 한껏 자태를 뽐내고 있다.

그 길을 따라 끝없이 가고 싶은 유혹을 견디며 핸들을 돌린다. 드디어 목적지에 도착했다.

'오늘은 어떤 일을 하고 계실까? 얘깃거리는 무엇일까?' 주섬주섬 짐을 챙기며 궁금한 마음에 발걸음이 빨라진다. 

"어르신, 어르신! 어디 계세요?" 큰 소리로 부르며 문을 두드린다.

"응, 누구여?" 어르신이 인기척을 느끼고 문을 열어 주신다.

"안녕하세요? 어르신."

"아이고, 선생님이네. 어서 들어와요."

반가움에 웃는 모습이 꽃처럼 환하다. 내 손을 잡은 손에 따스한 온기가 전해진다.

순박한 마음으로 꾸밈없이 대하는 어르신께 딸처럼 응석을 부리듯 이것저것 묻기도 하고 깔깔 웃다 보면 스스럼없이 다가서게 된다.

굽은 허리도 아랑곳하지 않고 투박해진 손으로 텃밭에서 기른 호박을 손수 따 주기도 하고 방금 찐 고구마를 주기도 한다.

때로는 자녀에 대한 것이나, 살아오면서 겪은 아픈 상처에 대해 이야기를 꺼낸다. 그럴 때면 나도 모르게 눈시울이 붉어지기 일쑤이다.

독거노인 생활관리사! 이 일을 선택하기 전까지는 아이들을 가르치는 일을 해왔다. 내 적성에 맞는 것이기도 하거니와 천직이라 생각하며 열심히 했는데 때때로 삶에는 변수가 따른다.

새 일자리에서도 난 여전히 선생님이라 불린다. 선생님이라는 호칭은 자연스럽게 느껴졌고 또 그렇게 불리워지는 것이 좋았다.

세상은 빠르게 변해 가고 있다. 변화하는 사회, 불확실한 시대에 나의 미래에 대한 방편으로 사회복지사 공부를 하게 되었다.

그러던 중 우연찮게 노인 복지관에서 독거노인 생활관리사를 모집한다는 공고를 보았다. 경험 삼아 해 보는 것도 괜찮겠다 싶어 지원서를 냈는데 합격이었다.

그동안 자유롭게 일하는 습관이 몸에 밴 나로서는 시간적 여유가 있어 좋았다. 다른 일과 병행할 수 있다는 것도 선택하는데 한 몫을 했다.

면접을 볼 때 면접관 중 한 분이 하신 말씀 중에 미래의 나의 모습이 될 수 있다는 말이 가슴에 와 닿는다.

여태까지는 독거노인에 대해 자세히 알지 못했다.

또 어떤 일을 하고 있는가도 알지 못했다.

이 일을 시작하면서 조금씩 성숙해 가는 나를 본다. 요즘처럼 인간관계가 즉각적이고 호흡이 짧은 시대에 '관심과 배려'에 대해 깊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다.

돌아오는 길에 다시 만난 저수지가 너른 품으로 나를 안아줄 것 같은 날이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최근인기기사
1
文대통령 지지율, 49.5%···전주 대비 1.1%p 올라
2
'친박신당설', 원내대표 선거에 어떤 영향 미칠까
3
[건강칼럼] 추운 겨울에 더욱 조심해야 하는 급성 심근경색증
4
증평군 기업유치 성과 등, 작지만 강한 증평 만들어
5
맹동면 새마을회, 꽃동네 희망의 집에 세탁기 기증
6
충북경찰, 장기실종자·가출인 8명 찾아 가족품으로
7
달콤 쫀득한 영동곶감, 대도시 소비자 공략
8
충북도·교육청 초·중·고·특수학교 무상급식 분담 합의
9
증평군, 주거급여 신청 집중 홍보
10
괴산군, 전화응대 평가 우수공무원 선정·시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중앙동 9길 14 대양 B/D 201호  |  대표전화 : 043-533-7405 |  팩스 : 043-537-5672
발행인 : 이인호  |  편집인 : 이인호  |  등록번호: 충북아00092  |  등록연월일 : 2012.12.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모
Copyright © 2013 매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il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