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투데이
스포츠
[축구]토트넘 콘테 감독 "손흥민 부상…케인·모우라에 기대"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10  11:50: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감독.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서 3부리그 팀에 진땀승을 거둔 토트넘 홋스퍼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교체로 나와 해결사 역할을 해준 해리 케인과 루카스 모우라를 칭찬했다.

토트넘은 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모어컴과의 2021~2022시즌 FA컵 3라운드(64강) 홈 경기서 3-1로 승리해 4라운드에 진출했다.

3부리그 팀을 상대로 겨우 이겼다.

다리 근육 부상으로 결장한 손흥민 대신 델리 알리, 브리안 힐, 탕귀 은돔벨레 등 벤치 자원들을 대거 선발로 내세웠지만, 결과는 신통치 않았다.

결국 선제 실점 후 끌려가던 콘테 감독은 벤치에 앉아있던 케인과 모우라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교체 카드는 적중했다. 후반 29분 해리 윙크스의 프리킥으로 동점을 만든 뒤 후반 40분 모우라의 역전골이 터졌다.

그리고 3분 뒤 케인이 쐐기골로 3-1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콘테 감독은 경기 후 "빡빡한 일정으로 주전 선수들에게 휴식을 줬다. 대신 그동안 뛰지 못했던 선수들에게 기회를 줬다"면서 "그러나 전반전 경기력은 실망스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손흥민이 부상 중이라 케인과 모우라에게 득점을 기대했다. 그들이 경기를 바꿔주길 바랐다. 경기력이 만족스럽지 않지만, 승리해서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중앙동 9길 14 대양 B/D 201호  |  대표전화 : 043-533-7405 |  팩스 : 043-537-5672
발행인 : 박병모  |  편집인 : 박병모  |  등록번호: 충북아00092  |  등록연월일 : 2012.12.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모
Copyright © 2013 매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iltoday.com